유망 중소기업, 김제 몰려온다

김덕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2/22 [20:17]

유망 중소기업, 김제 몰려온다

김덕영 기자 | 입력 : 2021/02/22 [20:17]

▲ 22일 박준배 김제시장(가운데)과 렉스젠(주) 안순현 대표, (주)비엔케이 최원석 대표가 지평선산업단지 투자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펼쳐보이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렉스젠(주)·트라웍스(주)·(주)비엔케이, 지평선산단 유치 확정
1만3,884㎡ 부지 83억 투자·일자리 70여 개 창출로 경제 활력

 

유망 중소기업인 렉스젠(주), 트라웍스(주), (주)비엔케이 등 3개사가 지평선산업단지 내 1만3,884㎡(4,200평)에 투자를 확정하고 약 83억원을 투자해 일자리 70여 개를 새롭게 창출한다.

 

김제시는 22일 렉스젠(주)(대표 안순현), (주)비엔케이(대표 최원석)와 지평선산단에 대한 투자협약과 함께 분양계약을 체결하고, 이날 트라웍스(주)(대표 김선미)와도 분양계약을 체결함으로써 3개 기업에 대한 투자유치를 확정했다.

 

지능형 영상처리 시스템 분야를 선도해 나가고 있는 렉스젠(주)는 지난해 한 해에만 발명의 날 동탑산업훈장과 한국국제발명전시회 금상을 수상하는 등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기업으로, 지평선산단 3,848㎡ 부지에 25억원(고용 20명)을 투자해 무인교통감시장치 등의 구조물 생산을 위한 제조라인을 새롭게 구성해 구축할 예정이다.

 

지난 2019년 설립된 (주)비엔케이는 수입에 의존하던 교량점검차에 대해 국내 교량 여건에 맞는 설계 및 제작 기술력 확보에 성공함으로써 짧은 연혁에도 불구 국내 교량점검차 시장을 주도해 나가고 있는 기업으로, 늘어난 수주물량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지평선산단 6,226㎡(투자액 45억원, 고용 42명)에 투자를 결정했다.

 

또 2018년 전라북도 유망중소기업 인증을 받은 바 있는 트라웍스(주)도 이번 투자를 통해(부지 3,810㎡, 투자액 13억원, 고용 10명) 교통신호 등 폴 등의 제작을 위한 라인을 추가로 구축해 기업 성장의 발판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박준배 시장은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불구하고 지평선산업단지 투자를 결정해 준 3개 기업에 감사를 드린다”며 “우리 김제시와 함께 3개 기업 모두가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투자를 확정한 3개 기업 모두 올해 공장을 준공 후 본격 가동에 들어갈 계획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계약을 통해 지평선산업단지의 분양률은 94.5%에 이르게 됐다.
/김덕영 기자 dy6269@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