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민체육대회, 내년 익산서 열린다

5월 14~16일 38개 종목서 5만여 명 격돌… 시, 성공개최 준비 박차

이증효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9:02]

전북도민체육대회, 내년 익산서 열린다

5월 14~16일 38개 종목서 5만여 명 격돌… 시, 성공개최 준비 박차

이증효 기자 | 입력 : 2020/11/19 [19:02]

내년에 실시되는 제58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가 익산시에서 15년 만에 개최된다. 

 

시는 19일 전국체전과 전국소년체전에 이어 열리는 대규모 체육대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천년숨결 익산에서! 하나되는 전라북도!’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전라북도민체육대회는 내년 5월 14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된다. 

 

개·폐회식이 열리는 익산종합운동장을 중심으로 육상 등 38개 종목(정식 37, 시범 1)이 38개 경기장에서 펼쳐지며 5만여 명이 참가해 실력을 겨룬다.

 

시는 도민체전 성공을 위해 문화·경제·안전·참여를 목표로 기본계획을 수립한 데 이어 체계적인 업무를 추진을 위해 각 단계별·분야별로 정기, 수시 보고회를 열어 추진상황을 점검할 계획이다.  

 

시는 대회 기간 선수단과 관람객들에게 쾌적한 도시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내년 1월부터 경기장 주변과 도로 가로환경정비, 청결운동 시민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시민들과 함께하는 도민체전을 만들기 위해 시내 각종 체육, 문화 예술 행사 시 현장홍보를 준비하고 있으며 내년 1월부터는 SNS 이벤트, 홍보시설물 설치와 더불어 휴대전화 통화연결음을 활용해 홍보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시민들과 함께 꼼꼼히 준비한다.

 

특히 체전 기간에 지역에 많은 선수·임원단과 관람객이 방문할 예정인만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와 시민안전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계획이다.

 

정헌율 시장은 “내년 열릴 도민체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는 시민 한 분 한 분의 따뜻한 미소와 함께 질서준수, 청결활동, 친절운동 등 선진시민의식이 무엇보다 중요하고 절실하다”며 “시민 모두 친절한 미소로 방문객을 맞이하고 지혜와 역량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