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확진

지인인 광주 510번 확진자와 접촉… 도내 누적 확진자 164명

나연식 기자 | 기사입력 2020/10/29 [21:34]

전주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확진

지인인 광주 510번 확진자와 접촉… 도내 누적 확진자 164명

나연식 기자 | 입력 : 2020/10/29 [21:34]

 전북도 보건당국은 의료기관 종사자인 A(30대 여성·전주시)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4∼26일 지인인 광주시 510번 확진자와 접촉했으며 지난 27일부터 두통 증상을 보였다.


그는 지난 28일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고, 전북대병원 격리병실에 입원했다.


이로써 도내 누적 확진자는 164명으로 늘었다.


A씨의 가족 3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직장동료 13명, 입원환자 13명 등 26명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직장동료들은 자가격리 조처됐다.


도 보건당국은 A씨의 자택과 방문지 등을 소독했고 휴대전화 GPS와 카드사용 내용을 통해 추가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A씨가 의료기관 안에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왔다”며 “감염관리가 철저히 돼 있어 추가 확산을 염려할 상황은 아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