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도시재생과 직원들, 영농철 농가에 도움 손길

김덕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20:12]

김제 도시재생과 직원들, 영농철 농가에 도움 손길

김덕영 기자 | 입력 : 2020/05/21 [20:12]

김제시 도시재생과 직원들은 21일 배 과수원을 찾아 영농철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 구슬땀을 흘렸다.


직원들은 금산면 구월리에 위치한 배 과수원(5,610㎡) 일원에서 품질 좋은 배 생산을 위한 배 솎기 및 제초작업, 과수원 주변정리 등의 봉사활동으로 농가의 손길을 거들고 함께 땀 흘리며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특히 이번 일손돕기는 고령화에 따른 농촌인력 감소로 일손이 부족한 가운데 최근 코로나19 유행으로 인력확보가 더 어려워진 상황에서 추진돼 농민들에게는 가뭄에 단비와도 같은 도움이 됐다.


배 과수원 농가주는 “시기를 조금이라도 놓치면 작물들이 충분히 크지 않아 좋은 등급을 받기가 힘든데 최근 코로나로 인해 인력 확보가 어려운 시점에서 시청 직원들의 손길이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병환 도시재생과장은 “코로나로 인해 일손부족이 가장 극심한 시기에 농가를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직원들이 힘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일회성이 아니라 정기적으로 일손 돕기를 추진해 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 나아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덕영 기자 dy6269@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