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힘든 이웃 위해 ‘통 큰 쾌척’

익산 제일건설 임직원, 시에 성금 3,638만원·헌혈증 133매 기탁

이증효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18:20]

코로나19로 힘든 이웃 위해 ‘통 큰 쾌척’

익산 제일건설 임직원, 시에 성금 3,638만원·헌혈증 133매 기탁

이증효 기자 | 입력 : 2020/04/01 [18:20]

▲ 익산시 제일건설 임직원이 1일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써달라며 성금 3,638만원과 헌혈증서 133매를 기탁한 후 정헌율 시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온라인편집팀

익산시 향토기업인 제일건설 임직원이 1일 익산시를 방문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써달라며 성금 3,638만원과 헌혈증서 133매를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자 취소한 창립 33주년 기념행사 비용과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금한 638만원을 포함한 것으로 알려져 훈훈함을 더해주고 있다.


기탁된 성금은 익산시 취약계층에게 지원될 계획이다.


제일건설 윤여웅 대표는 “익산시의 적극적인 도움과 시민의 관심으로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어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익산시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위기 극복을 위해 적극 동참해준 제일건설과 직원분들에게 감사하다”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