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영 “총선서 힘 얻으면 분권형 대통령제로 가겠다”

온라인편집팀 | 기사입력 2020/01/14 [20:51]

정동영 “총선서 힘 얻으면 분권형 대통령제로 가겠다”

온라인편집팀 | 입력 : 2020/01/14 [20:51]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4·15 총선에서 힘을 얻으면 분권형 대통령제를 실현하겠다고 공약했다.


정 대표는 14일 전북 전주시온성교회에서 열린 ‘민주평화당 전주시민 정치개혁 보고대회’에서 “비서 정치를 하다가 감옥에 간 사람이 있는데 원인은 제왕적 대통령제에 있다”며 “선거제 개혁을 만들어낸 민주평화당이 이번 총선에서 힘을 얻게 되면 분권형 대통령제로 가겠다”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치개혁과 다당제는 평화당의 존재 이유”라며 “전북 도민이 양당제 극복의 선봉장이 돼 달라”고 주문했다.


임정엽 도당위원장은 “전북도민들이 4년 전 일을 제대로 해보라고 국민의당에 힘을 주셨는데 잘 안됐다. 하지만 두 번 실수하지 않겠다. 다시 기회를 준다면 반면교사로 삼아 전북과 도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시민 2,500여 명(주최 측 추산)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다당제 시대의 전북 정치’ 주제발표, 전북 현안과 발전사례 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연합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