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치매 노인 가족 품으로’

정읍시 CCTV 통합관제센터 최영복 요원 신속 대처… 정읍署, 감사장 수여

백일성 기자 | 입력 : 2019/12/02 [21:13]

▲ 지난달 23일 70세 치매 노인 안전 귀가를 도운 정읍시 CCTV 통합관제센터 최영복 요원이 정읍경찰서 직원들에게 감사장을 수여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정읍시 CCTV 통합관제센터(이하 관제센터) 관제요원의 빠른 대처로 70세 치매 노인을 안전하게 귀가하게 한 소식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지난달 23일 관제센터 최영복 요원은 70세 치매 노인이 수성동 아들 집에 방문했다가 외출한 후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았다. 이에 최 요원은 CCTV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노인의 행적을 추적해 발견했다. 최 요원이 치매 노인의 인상착의와 비슷한 사람을 발견한 후 즉시 경찰에 연락해 경찰은 일찍이 노인을 찾아 가족에 인계할 수 있었다.


최 요원의 투철한 직업 정신과 빠른 대처능력이 치매 노인을 무사히 가족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운 것이다.


이에 정읍경찰서는 지난달 29일 최 요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관제센터 관계자는 “적극적인 CCTV 관제와 경찰과의 협력을 통해 시민 안전을 지키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백일성 기자 jbn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