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에 기업 러브콜 ‘쇄도’

시, (주)참고을 등 3개사와 총 168억 규모 투자협약 체결

김덕영 기자 | 입력 : 2019/12/02 [19:59]

▲ 2일 김제시청 2층 상황실에서 열린 김제지역 산업단지 투자협약 체결식에서 박준배 김제시장과 나석훈 전북도 일자리경제국장, (주)참고을·(주)다오코리아·(주)유니캠프 대표 등이 협약서를 펼쳐보이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김제시는 2일 2층 상황실에서 지평선산업단지와 백구농공단지에 투자하는 3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준배 김제시장과 나석훈 전북도 일자리경제국장, 황영석 도의원, 온주현 시의장, 고미정 경제복지위원장, 박두기 의원과 기업 대표이사 및 임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현재 순동산업단지에서 참기름과 각종 장류를 생산하고 있는 (주)참고을은 지난 2013년 베트남으로 진출해 해외시장까지 개척한 먹거리 산업의 선두주자로 상반기에는 지평선산업단지에 1만9,835.75㎡(약 6,000평) 부지에 114억을 투자해 건축 중이며 추가로 부지6,611.5㎡(약 2,000평)를 매입해 증설할 계획이다.

 

규모는 작지만 강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강소기업으로 전주에서 운동용 매트 등을 생산하는 (주)다오코리아는 지평선일반산업단지 6,568.7㎡(약 2,000평)에 38억원을 투자하고 14명을 고용해 김제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다.

 

특장차산업의 대표 기업으로 알려져 있는 (주)유니캠프는 백구특장차전문단지에서 캠핑차를 생산하고 있으며 주문량 증가로 인해 사업장을 확장하기 위해 같은 단지 내 1만3,223㎡(4,000평) 규모로 102억원을 투자하고 신규 5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온주현 시의회 의장은 “지금 같은 경기 침체 속에서 투자를 결정하기까지 얼마나 고심했을지 잘 안다”며 “시의회에서도 시와 협력해 이번 투자로 인해 더 큰 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준배 시장은 “지평선일반산업단지와 백구특장차전문단지에 투자를 결정해준 3개사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께 감사드리며 기업의 성공적인 투자가 이뤄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김덕영 기자 dy6269@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