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세외수입 체납액 집중 징수활동기간 운영

심정식 기자 | 입력 : 2019/12/02 [19:49]

부안군은 2019년 지방세외수입 체납액 집중 징수활동기간을 오는 20일까지로 정하고 체납액 일제정리에 나섰다.

 

군은 이 기간 동안 세외수입(과태료, 이행강제금, 대부료, 사용료 등) 체납자에 대해 자동차 번호판 영치, 예금·채권 및 부동산 압류, 압류재산 공매 등 강력한 체납처분을 추진해 대대적인 징수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 체납액 납부 안내문과 독촉·체납고지서를 일괄 발송해 자진납부를 유도하고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는 체납자들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도입한 전자예금압류시스템을 적극 활용해 납부능력이 있는데도 납부하지 않는 고질체납자에 대해서는 예금·채권을 전자압류하고 추심하는 등 한층 더 강화된 징수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차량관련 과태료가 세외수입 전체 체납액의 60%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차량번호판 영치 등을 통해 체납액 일소에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심정식 기자 sjs2113@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