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용담면, 용담댐 망향제

온라인편집팀 | 입력 : 2019/11/07 [20:44]

 진안군 용담면은 지난 3일 용담면 체련공원 다목적구장 망향비에서 수몰민과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2회 용담댐 망향제를 열고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나눴다.


허영민 망향제 추진위원장은 “수몰민의 실향의 아픔과 애환을 달래고 고향 이웃 서로가 안부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며 “정든 고향이 지금도 눈에 선하지만 수몰민 모두가 용담면이 예전의 활력이 가득한 모습 못지않게 발전되길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1년 완공된 용담댐은 용담면, 안천면, 상전면 등 6개 읍·면 63개 마을이 수몰됐다.


용담면은 용담댐 건설로 1,025ha가 수몰됐으며, 14개 마을 741가구 2,365명이 살아온 터전을 떠나야했다.
/황휴상 기자 hjh4691@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