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신청사 건립 ‘청신호’

지방재정투자심사 최종 통과

이증효 기자 | 입력 : 2019/11/04 [19:49]

익산시는 지난 8월 신청사 건립에 대한 행정안전부 타당성 조사를 통과한데 이어 전라북도에 의뢰한 지방재정투자심사도 최종 통과했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전라북도 지방재정계획 심의위원회는 현장심사 등 지방재정투자심사를 진행해 신청사 건립을 최종 승인 결정했다.


이에 따라 시는 현재 시의회에 상정되어 있는 공유재산관리계획이 승인되면 본격적인 청사 건립을 위한 설계공모 절차에 착수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내년에 신청사 건립 실시설계 및 공사에 착수하고, 오는 2023년까지는 청사 건립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이번 지방재정투자심사 통과를 기점으로 신청사 건립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마지막 행정절차인 공유재산관리계획 승인도 시의회와의 협조를 통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