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댄스컴퍼니, 노원탈축제 금상 수상

부안예술회관 공연장 상주단체

심정식 기자 | 입력 : 2019/10/09 [17:55]

지난 4~6일 3일간 개최된 2019 노원탈축제에 부안군을 대표해 참가한 부안예술회관 공연장 상주단체 포스댄스컴퍼니(대표 오해룡)&우석대학교 태권도시범단(코치 정성문)이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올렸다.

 

노원탈축제는 ‘일상의 일탈을 꿈꾸다’라는 주제로 탈과 함께 전통과 현대, 춤과 음악이 어우러진 노원의 대표적인 주민 참여형 축제로서 60개팀 총 3,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고, 쟁쟁한 팀들의 경연 속에서 금상을 수상해 상금 300만원을 받게 되는 영예를 안은 것이다.

 

포스댄스컴퍼니(대표 오해룡)은 지난 2016년부터 부안예술회관 공연장 상주단체로 활동하고 있는 단체로, 2017년 전국 공연장 상주단체 우수사례 선정, 2017년 천안흥타령 거리퍼레이드 대상, 2018년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대상, 2019년 대구 컬러풀페스티벌 대상을 수상하기도 한 실력 있는 단체로서 부안군민들에게 해마다 호두까기 인형, 판타스틱 앨리스 등 판타지댄스컬 공연을 선사하고 있다. /심정식 기자 sjs2113@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