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사회복지 서비스자격 유지 확인조사 추진

백일성 기자 | 입력 : 2019/10/09 [17:49]

정읍시는 국민 기초 수급자를 비롯한 사회복지 서비스 대상자의 자격 유지 관련 하반기 확인조사를 이달부터 12월 말까지 3개월간 집중 추진한다.

 

조사 대상은 보건복지부로부터 사회보장정보시스템을 통해 통보받은 2,432건이다.

 

수급자와 부양의무자의 소득과 재산 관련 변동자료에 대해 사실관계 확인 후 급여증가와 감소를 반영해 계속 보호 또는 중지를 결정할 방침이다.

 

시는 복지대상자 중 급여감소 또는 자격정지가 예상되는 세대에 대해 결과를 사전에 통지해 소명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속적인 상담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가구가 중지되는 사례가 없도록 하고 부정수급자는 신속하게 중지해 누수 되는 복지예산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부양거부와 기피 등의 사유로 도움을 받지 못하는 가구에 대해서는 지방 생활 보장 및 긴급지원 심의회를 통해 구제한다.

 

기타 긴급복지 지원기준에 적합한 가구는 긴급지원과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의 민간자원을 연계한 지원으로 복지 사각지대가 없도록 추진할 방침이다./백일성 기자 jbn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