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식 전북경찰청장, 임실군민과 소통

찾아가는 치안설명회서 “품격 높은 치안서비스 제공”강조

황상기 기자 | 입력 : 2019/08/13 [20:10]

▲ 13일 임실군청을 찾은 조용식 전북경찰청장(왼쪽 첫 번째)이 김형우 임실군 부군수(가운데) 등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조용식 전북경찰청장이 13일 임실군을 방문해 지역현안 사항을 청취하고, 지역민과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취임 이후 대도민 소통을 강화하고 있는 조용식 전북경찰청장은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공동체 치안활성화와 지역사회 안전망 확충 방안에 대해 중점을 둔 치안설명회를 개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조 전북청장은 “주민이 만족할 수 있는 품격 높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며 “주민의 요구사항을 치안정책에 반영해 치안행정이 치안 현장의 요구에 맞게 전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민생활 침해범죄 및 아동·여성 관련 범죄의 예방, 교통 약자(노인, 어린이 등) 보호, 엄격하고 유연한 집회시위 관리 등 불법과 무질서에 강한 경찰이 돼달라”고 당부했다.

 

조 총장은 임실군청과 미리암 복지재단을 잇따라 방문해 관련 기관의 치안 협조 요청과 격려 등을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주민 김모씨는 “전북지역 치안을 총괄하는 경찰청장이 직접 방문해 치안에 대해 꼼곰히 설명해주는 자리를 마련해 줘서 지역민으로 한사람으로서 든든한 마음이 든다”며 “지역민 모두가 안전하고, 보호받을 수 있는 치안행정을 기대한다”고 말했다./황상기 기자 hsg3255@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