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다음달 1일부터 신규자동차 번호판 변경

백일성 기자 | 입력 : 2019/08/13 [19:56]

정읍시가 다음달 1일부터 신규자동차 번호판이 현행 7자리에서 8자리로 변경(번호판 앞 숫자 2자리에서 3자리로)된다고 밝혔다.

 

이는 국토교통부가 승용자동차의 등록번호의 용량 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승용자동차 등록번호판 등록체계를 전면 개편함에 따른 것이다.

 

대상 차종은 비사업용 승용차(자가용)와 대여사업용(렌트카) 승용차다.

 

다만 일반사업용(택시)과 승합, 화물, 특수, 전기자동차는 현행 체제를 유지한다.

 

변경되는 번호판은 기존 흰색번호판에 앞 숫자만 추가된 ‘페인트식 번호판’과 앞 숫자 추가와 함께 태극문양과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등도 추가된 ‘필름식 번호판’ 2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페인트식 번호판’은 다음달 1일부터 시행되며 ‘반사필름식 번호판’은 내년 7월에 시행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주차장과 아파트, 주차단속, 방범 카메라 등 차량번호 인식시스템을 운영하는 모든 시설에서는 차량 출입에 불편이 없도록 시스템 업데이트가 요구된다.

 

시 관계자는 “차량번호 인식시스템이 설치된 시설에 대해 이달 중 차량번호 인식시스템 업데이트를 완료하도록 독려 중”이라면서 “신규자동차 등록번호판 변경 내용을 시민들이 사전에 알 수 있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전했다. /백일성 기자 jbn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