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장선처리분구 하수관로 정비 추진

이증효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8:22]

익산시, 장선처리분구 하수관로 정비 추진

이증효 기자 | 입력 : 2024/04/02 [18:22]

익산시가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을 위해 ‘장선처리분구 하수관로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장선처리분구 하수관로 정비사업’은 함열읍과 함라면, 성당면 지역 10여 마을에 분류식 배수 설비를 설치하는 신규사업이다. 국비 146억원 등 총사업비 244억원을 투입해 오수관로 25㎞와 868가구의 배수 설비를 신설한다.

 

지난 2월부터 해당 사업에 대한 설계가 추진되고 있으며, 내년 3월 착공해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추진된다.

 

시는 각 가정의 화장실과 주방에서 발생하는 생활 오수를 처리할 수 있도록 별도의 전용 오수관과 오수받이를 설치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생활 오수가 함열하수처리장으로 유입돼 처리되고 현 정화조는 폐쇄된다.

 

시는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하수처리장의 처리 효율을 높이고 악취 발생과 공공수역 수질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정화조가 폐쇄되면서 그간 각 가정에서 부담했던 정화조 관리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